마눌외의 여자

마눌외의 여자

G 다모아 0 59121 0 0
카지노커뮤니티
결혼한지가 강산이 다섯번도넘게바꼈다
남자들은 한 곳만(보지)하다보면 ㅡ실증 ㅋ
자연스레 옆눈으로 섹쉬한여자를 보게되지요

자영업을하는나는 시간활용 잘하는편이고
여러가지 취미생활도 즐기는편입니다

저희가게단골 아줌마한분이 유독관심이많아
섹파를만들어볼까 생각하던중
미소지어며 가게에 들어오셨네요

아줌마아직 안나오셨지요
예 ㅡ아직요
이것좀드셔보세요
까만비닐봉지를 나에게 내민다
열어보니 시원한 화채한사발
얼음을넣고 각종과일이많이 들었다

후르릅 한모금마시니 시원하고맛있다
맛있네요
서로바라보는 눈빛이 통했다고해야하니
야릇한미소로 답하는 단골아줌마

시원하게 화채한그릇 비우고
이런저런 이야기를니누다가
아줌마 시간되시면 밥한그륵합시다
ㅡ하며 씨익웃었다

네 ㅡ저야좋지요
이말을 기다렸다는것처럼 망설임도없이
환하게웃어며 좋다라고한다

몇일전 아파트배달갓을때 냉커피도먹고
건강얘기 삶의이야기들
한참을하며 나혼자 섹파를만들생각했다

그렇게 한참을웃어며 이야기를하다가
주변시선도 있고해서 그릇을챙겨 갔다

몇일후 배달기록부 전화번호를 찿았다
전화를해서  약속장소를정했다
11시30분 점심시간으로 하기로했다

약속장소에 분홍빛양산을쓰고
화사한 부라우스를입었다
가슴골이깊게패여 가슴이보일듯말듯
난벌써 꼴릿꼴릿 아랫쪽이뭉칫그린다

안녕하세요 ㅡ
예ㅡ하며 운전석옆자리에 앉는다
향긋한삼푸 향기와 향수냄새
날씨가 너무너무 덥다며 에컨바람방향을
마추며 생긋웃음짓는모습이 이쁘다
보조개가 살짝비친다

점심뭐좋아하세요
저는 아무거나 잘먹습니다
아무거나 메뉴가 어디있드라 ㅡㅎ
농담을건네니 ㅡ섹시한미소를띤다

한참을달려 외곽지 카페에주차
우선 시원한커피한잔합시다 ㅡ네
커피를마시며
서로 호적조사를마쳤다
결혼은32살에 중매로만났었고
서로한번실패한사람끼리 만나서
신랑쪽사내아이 하나있단다
정자부족으로 불임이되어 자녀가없단다

올해43살165의키 약간통통한편
남편이 불치병으로 병원생활을오래하다
생활고에 지금은 요양원에있단디ㅡ
신랑아들1명 대학졸업하고 취업해서
가정을돌보고 있다고했디ㅡ
여태 신랑만 보살피며 살고있단다

아직 남편외엔 다른남자는 생각한적없고
아저씨가 처음이란다
저도 ㅡ지금처음으로눈을떳답니다
했더니 ㅡ정말요 ㅡ진짜요 ㅡ예
여자가 참 많을것갇은데요 미남이신데
아닙니다 ㅡ

한참을 진솔한나의이야기를 듣고나더니
어머 참잘된듯하네요 ㅡ라고한다
그렇게 커피를비우고
차를몰고 달려 화려한모텔입구에
들어썼다

어머 ㅡ어머 ㅡ아저씨 ㅡ
점심은 안먹고요
ㅎ 저는 아줌마를안고싶어 이놈이
난리를쳐서 못견디겠네요 했다
어머 ㅡ하며 나의 자지쪽을바라본다

계산을하고 모텔방에들어썼다
나는 말없이 그녀를끌어안고 폭풍키스
를 하며 서로를껴안으며 참대에누었다
어머 ㅡ어머를 연발하는그녀 ㅡ
부라우스를 벗겼다
얇은브라도 뒤쪽후크도 풀었다

40대초반의여인 풍만한가슴
빈약한 마눌가슴만보다가  황홀하디ㅡ
정신없이 물고빨았디ㅡ
그녀의신음소리 특이한 섹소리
ㅡ흐으응 엉이엉 으응으 ㅡ
표현하지못할 섹소리가 더꼴린디ㅡ

얼마나젖가슴을 빨았을까
가슴이 빠아알갛게 물들었디ㅡ
내가 어떡해 아프겠는 데하니 ㅡ
괜찮다며 나를끌어않는다

연분홍팬티를  아래로내렸다
그녀는 두발로 팬티를벗겨내렸다
울창한숲속에 그녀의보지는 숨겨있다
두손가락으로 살짝보지를 벌려보니 ㅡㅡㅡ
하얀보짓물을 보지속에가득담고있다

시쿰한그녀의보지에 얼굴을쳐박았다
주루룩 흘르는보짓물 정신없이빨았다
보지클리와 안쪽을번갈아가며빨고
있어니 그녀도못견더서 우리는
갑자기69자세로 변했다
얼만큼지났을까
그녀가 빨리넣어주세요한다

난 시치미를때며 ㅡ어디에 라고하니
ㅎ ㅡ몰라요 이 잉 잉 이 ㅡ
나무장작처럼 팽창한 내자지
보지에넣지않고 보지와젖가슴 오르락
내리락 빨고있어니

그녀는 히아한괴성도 지르고 히이잉 ㅡ
빠 아알리 넣어주세요 ㅡ
보지를빨며 어디에 어디에넣얼까 ㅡ
그기요 그기 보지에요 ㅡ라고한다

그녀의젖가슴  보지 40대초반여자몸매
나무랄곳이없다 적당히살찐체격
몸을이르켜 자지가아프다못해 뭉큿하다
그녀의울창한숲속에 보지에살짝 걸쳤다
그녀는바르르 떨고있다
몇번을 넣었다빼기를반복 ㅡ그녀대환장

모탤을 울려퍼지는괴성도아닌 섹소리
그녀도아는지 한손으로입을막는디ㅡ
내자지가  그녀보지에끝까지밀어넣어니
그녀가 숨을쉬는지안쉬는지 ㅡ억 어 억
나 죽을것같아요 ㅡ억 으으응

그녀보지속 지지를살짝뺏디ㅡ
그놈이(올가즘)올것같아서  젖가슴 양쪽을
아주부드럽게 빨아주다가
그녀보지를빨다가 얼만쿰시간을벌었디ㅡ
다시그녀보지속을 내좆이박혔다

이젠그녀가 울먹인다
그녀보지속에 내자지가박힌채로 물었다
왜울어 ㅡ왜우는거야 ㅡ
너무 느 ㅡ무  행복해서요
우리변하지말기를 바래요 한다
응 ㅡ그래 ㅡ

난 지금이순간은 나에게최고보지다
있는힘과 사랑도함께 그녀의보지속을
후벼파며 박고있디ㅡ
처음엔허연보짓물이 이젠오줌같기도
한보짓물이 침대베드를 흠뻑젖었다

얼마나 보지를박았을까
그녀와함께 올가즘을 함께느끼며
그녀의보지속에 나의좃물을얼마나
뿌렸을까
좃물을뿌릴때마다 그녀는엉딩이를
떨석인다
신음과함께 느껴지는 그녀의보지속
꽁알의느낌  꼼지락거린꽁알느낌
아 ㅡ좋디ㅡ

정 말요 ㅡ
응 ㅡ너무좋타ㅡ수진이보지가 ㅡ
저요 우리신랑이랑 한지가14년이란다
뭐야 14년동안 단한번도 무섹스
자위도안해봣어
그런그 저는모르고살았어요
저번에 저희집배달해주시고
커피드시고 가셨지요 ㅡ응
그때 ㅡ아저씨한태 반했어요
아저씨꿈도  몇번꾸었어요

우리그녀보지속 자지가박힌채 대회를하고있다
아저씨랑섹스 꿈도꾸었죠 ㅡ히잉
수진이 소원풀었네 ㅡㅎㅎ
아저씨 ㅡ나 버리지말아요 ㅡ왜 ㅡ버려
그녀에게엎드린채 보지속자지를
천천히 빼낸다 ㅡ픙 벙 ㅡ
그녀보지속에서 분명무슨소리가났는데
기억이 가물가물 ㅡ

침대시트가흥건이젖었다
우리둘은 서로를탐닉한다
난 수진이 젖은보지를
그녀는  축처진 내자지를 ㅡ
갑자기 그녀가 내자지를물고 나를본다
아저씨 ㅡ응
우리신랑것보다 훨씬커고 굵고
섹스도 너무잘하시네요

우리신랑은 결혼후 3분도안가든데요
아저씨는 지금40분을했어요
내자지를물고 말하는그녀는
분명 홍콩을 갔었나보다

근데 내자지가 또몽둥이처럼 이르썼다
그녀를엎드리게 하고
충혈된보지속을 밀어넣었다
보짓 물이많아 미끄덩그린다
아 ㅡ악 앙 ㅡ으 응 응 ㅡ악 앙 으
금방 내자지를물고 말하드니
또 ㅡ괴성아닌이상한 섹소리(꼴리는소리)

그녀를옆으로눕혀 한쪽다리를 살짝들고
그녀보지속에 자지를밀어넣었다
아 ㅡ아 ㅡ아저씨 ㅡ좋아요
아 ㅡ너무좋아요 ㅡ아즈 ㅡ찌
엽으로박는 자지를 좌우를 조금씩
비틀며박고있다
그녀를 반대쪽으로눕혀 한쪽다리를
살짝들었다
그녀가 내자지를잡고 보지속으로맟춘다
엉덩이를살짝 힘을주니 ㅡ쑤 ㅡ욱

우리는 그렇게 돌려가며보지를 후벼퐛다
그녀를 반듯이눕히고
양다리를 쫙벌리게하고 최대한깊게
박고싶어한다고 그녀에게말하고
정말 그녀보지속깊은곳까지 박았다
세콤한 그녀보지속 꽁알맛 ㅡ
한참박다보니 배고픔을느꼈다
있는힘을다해 그녀보지속을박았다
쪼그려앉은자세로 그녀보지를박고박았다
깊고기이픈 그녀의보지속에
또다시 폭풍좃물을 발사했다

얼마쯤일까
아저씨 ㅡ힘들지요(잠깐 잠이들었다)
깜짝놀라일어나면서 그녀보지속자지를
천천히뺏다
보지속에서 하얀물이 쭈루룩흐른다
그녀가물티슈를준다
난 그녀보지주변을 조심스레딱었다

그녀는 또갑작스런키스를 퍼붓는다
그녀의혀가 나의입천장을후빈다
한참을키스를하다
아저씨 고마워요 ㅡ
나 ㅡ평생 이런섹스 처음경험해요
응 ㅡ그려
우리 자주하지ㅡ

언니랑한달에 몇번해요
일주일에  한번정도 ㅡㅡㅡ
그녀는웃는디ㅡ
그럼나는요
일주일에한번이지 ㅡ
싫어 ㅡ싫어 잉 일주일에두번요
안돼 ㅡ무조건일주일에 한번이야
난 일주일에 두번이자나 ㅡ
이 히 히 ㅡ그래요

욕실에서 그녀의보지를씻어줬다
부끄러하며 두손으로보지를가리며
하는그녀  조금귀엽기도하다
보지를씻겨주다 보지왼쪽에큰점을발견
수진아 여기점이있네 ㅡ하니
아저씨봣네요 한다

수진이는 점보지네 ㅎㅡ
이잉 ㅡ몰라요

우리는 홀쭉한 배를채우기위해
식당을찿아 달린다

다음엔  그녀의두번째섹스 기대하며

0 Comments